온스타일 ‘더 태티서’ 방송화면 캡처
온스타일 ‘더 태티서’ 방송화면 캡처


온스타일 ‘더 태티서’ 방송화면 캡처

케이블채널 온스타일 ‘더 태티서’ 티파니가 특이한 신곡 안무를 선보였다.

23일 방송된 ‘더 태티서’에서는 ‘태티서 컴백 전과정 공개’를 주제로 그들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태티서는 컴백을 앞두고 뮤직비디오 촬영에 돌입했다. 태티서는 신곡 ‘할라(Holler)’의 포인트 안무를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때 티파니가 자신의 겨드랑이를 가리며 손을 터는 동작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서현은 “골반을 터는 동작?”이라며 다른 의견을 내놓기도 했다. 특히 서현은 통이 넓은 바지로 신곡 의상에서 색다른 매력을 과시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온스타일 ‘더 태티서’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