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스타일 ‘더 태티서’ 방송화면 캡처
온스타일 ‘더 태티서’ 방송화면 캡처


온스타일 ‘더 태티서’ 방송화면 캡처

케이블채널 온스타일 ‘더 태티서’ 태티서가 자켓 촬영을 위해 물티슈로 발을 닦았다.

23일 방송된 ‘더 태티서’에서는 ‘태티서 컴백 전과정 공개’를 주제로 그들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태티서는 컴백을 앞두고 자켓 촬영에 임했다. 이때 촬영기사가 “신발을 벗을까? 맨발로”라고 물었다. 그러자 티파니는 “우리 맨발 진짜 더러워요. 지금. 그럼 우리 발바닥 포샵 해줘야 해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결국 태티서는 물티슈로 발바닥을 닦아내고 맨발로 촬영을 이어갔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온스타일 ‘더 태티서’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