준케이 인스타그램
준케이 인스타그램


준케이 인스타그램

그룹 2PM 멤버들이 놀이동산으로 피크닉을 떠났다.

준케이는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2PM 놀이공원. ‘미친거 아니야?’”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2PM은 오랜만에 놀이공원에 와서 잔뜩 고조된 분위기다. 카메라가 자신들을 비추자 멤버들은 급히 상황극을 이어갔다.

택연은 벤치에서 “미친거 아니야”라며 소리지르며 뛰어 내려오고, 준케이는 “초청가수를 모셨습니다”라며 멤버 우영을 소개했다. 이에 우영은 분홍색 상하의를 입고 선글라스를 착용한 채 벤치 위를 뛰어 오르려했다.

이어 찬성은 자신의 얼굴 크기의 피자를 먹으며 매력을 뽐냈고, 닉쿤은 걷다가 뒤를 돌아보며 손을 흔들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준케이 인스타그램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