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net ‘슈퍼스타K6′ 포스터
Mnet ‘슈퍼스타K6′ 포스터


Mnet ‘슈퍼스타K6′ 포스터

케이블채널 Mnet ‘슈퍼스타K6’ 제작진이 2가지 키워드로 ‘반전’과 ‘감동’을 꼽았다.

19일 방송되는 ‘슈퍼스타K6’에서는 경쟁과 음악의 감동이 어우러진 슈퍼위크 두 번째 이야기가 공개될 예정이다.

‘슈퍼스타K6’ 제작진은 “오늘(19일) 방송을 200% 즐기기 위한 2가지 키워드는 ‘반전’과 ‘감동’이다”라고 밝혔다. 이번 시즌 슈퍼위크는 상향평준화된 참가자들의 실력으로 인해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결과가 펼쳐지고 있다. 하지만 치열한 경쟁의 팽팽한 긴장감 속에서도 심사위원을 놀라게 한 완성도가 높은 무대가 이어졌다. 바로 이런 슈퍼위크의 두 가지 특성이 가장 극적으로 드러날 예정이다.

무엇보다 19일 방송에서는 3차 예선 때부터 큰 화제를 모은 여러 참가자들의 엇갈린 운명이 모두 공개될 예정이다. 지난주 다소 불안한 모습을 보였던 ‘이승철의 특급 제자’ 임형우부터 ‘최강 미모 여대생’ 고나영, ‘슈스케 보컬 트레이너’ 장우람, ‘보물 보컬’ 강마음, 청각장애인 부모님을 위한 감동의 열창을 선보였던 김정훈, 밴드 라이벌 녹스와 버스터리드, 독보적 감성의 싱어송라이터 곽진언과 김필 등 우열을 가리기 힘든 이들의 ‘개별 미션’ 합격 여부는 그야말로 오리무중이다. 그런 만큼 매 순간 손에 땀을 쥐게 하는 긴장감 속에서 놀라운 반전의 묘미를 느낄 수 있다.

하지만 예측불허의 김장감으로 가득한 19일 방송도 역시 핵심은 노래의 감동 그 자체가 될 전망이다. 특히 심사위원 모두가 입을 모아 극찬한 전율과 감동의 ‘콜라보 미션’이 본격적으로 펼쳐진다. 지난 예선 과정을 지켜보며 머릿속으로만 그려본 참가자들의 조합이 엄청난 시너지를 일으키며 숱한 감동 무대를 선사했다는 후문이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제공. CJ E&M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