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캡처
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캡처


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캡처

케이블채널 Mnet ‘엠카운트다운(이하 엠카)’에서 그룹 위너가 또 다시 1위에 올랐다.

18일 방송된 ‘엠카’에서는 위너가 ‘공허해’로 박보람의 ‘예뻐졌다’를 꺾고 1위를 차지했다. 앞서 지난주 ‘엠카’에서는 슈퍼주니어가 ‘마마시타’로 1위를 차지하며 위너의 독주를 막았다. 그러나 이번 주 1위에 오른 위너는 다시 한 번 괴물 신인임을 입증했다.

위너는 1위 수상 이후, 강승윤이 대표로 “양현석 사장님, 이너 써클, 저희 낳아준 부모님, 그리고 하나님 감사합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송민호가 트로피를 전달 받으며 “하나님 감사드리고요. 이너써클, 너무 감사드리고 사랑합니다”라고 말해 팬들을 향한 감사의 마음을 드러냈다.

이날 ‘엠카’에는 네스티네스티, 라붐, 라이너스의 담요, 로열 파이럿츠, 박보람, 방탄소년단, 태티서, 스피카에스, 알파벳, 에이코어, 위너, 투피엠, 티아라, 틴탑, 포텐, 하이포가 출연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