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내그녀’ 방송화면 캡처
SBS ‘내그녀’ 방송화면 캡처


SBS ‘내그녀’ 방송화면 캡처

SBS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이하 내그녀)’ 정지훈 정수정이 첫 만남부터 포옹으로 설레는 스킨십을 시도했다.

17일 방송된 ‘내그녀’에서는 이현욱(정지훈)과 윤세나(정수정)가 처음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이현욱은 윤세나 언니 윤소정(이시아)과 연인 사이였다. 윤소정은 이현욱과 차를 타고 가던 중 교통사고로 목숨을 잃었다.

이후 이현욱은 윤소정의 휴대폰을 간직하며 3년을 살았다. 이 때 윤세나로부터 전화가 걸려왔다. 윤세나는 힘든 자신의 상황을 하소연 했고, 이현욱은 윤소정의 동생이 걱정돼 윤세나를 찾기 시작했다.

이 때 이현욱은 호텔 수영장에서 윤세나를 만났다. 윤세나는 현욱이 묵고 있던 호텔에서 일을 하고 있었던 것이었다.

이현욱은 윤세나가 자신이 찾는 사람인 줄 모른 채 대화를 나눴다. 그러던 중 이현욱의 개가 윤세나를 치면서 수영장에 빠질뻔한 그녀를 이현욱이 품에 안아 구해줬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SBS ‘내그녀’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