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야경꾼 일지’ 스틸컷
MBC ‘야경꾼 일지’ 스틸컷


MBC ‘야경꾼 일지’ 스틸컷

MBC ‘야경꾼 일지’ 정일우가 ‘마성남’에 등극했다.

‘야경꾼 일지’측은 지난 14일 정일우의 ‘케미 폭발 인증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정일우는 붉은 한복을 차려 입고 수려한 자태를 뽐내며 봉 돌리기에 도전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그의 멋진 자태가 시선을 멈추게 함과 동시에 따뜻한 눈길로 정일우를 바라보고 있는 윤태영의 모습이 두 사람 사이의 훈훈한 케미를 느낄 수 있게 해주고 있다.

또한 사진 속에는 정일우가 고성희와 촬영에 들어가기 전 눈높이를 맞추고 대화를 나누며 합을 맞추는 등 알뜰살뜰하게 챙기는 모습이 담겨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촬영장에서 정일우는 함께 연기하는 배우들에게 늘 먼저 다가가 챙겨주는 매너로 촬영장을 한층 달달하게 만들어주고 있다고 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이와 함께 공개된 정일우와 수호귀신 삼총사의 랑이 역을 맡은 아역 강지우가 함께 찍은 커플 인증샷은 보는 사람의 입가에 절로 미소가 지어지게 만들고 있다. 환하게 웃고 있는 강지우 몰래 입술을 쭉 내밀고 뽀뽀를 하는 듯한 포즈를 취한 정일우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내며, 두 사람의 남매 케미는 보는 사람에게까지 밝은 에너지를 전달해주고 있다.

이렇듯 정일우는 헤어 나올 수 없는 꿀 매력으로 동료배우, 제작진 할 것 없이 모두를 사로잡으며 ‘마성남’에 등극, 활력소로서 촬영장에 웃음과 활기를 전달해 주고 있다는 후문이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제공. 래몽래인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