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타짜-신의 손’의 이동휘
영화 ‘타짜-신의 손’의 이동휘


영화 ‘타짜-신의 손’의 이동휘

신예 배우 이동휘가 개성 있는 캐릭터와 연기력으로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누비고 있다.

4일 막을 내리는 KBS2 ‘조선총잡이’에서 이동휘는 개성있는 연기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극 중에서 이동휘는 좌포청 포교 한정훈 역을 맡아 절친한 친구 박윤강(이준기)의 부탁이라면 목숨까지 걸 정도로 남자들의 끈끈한 우정을 잘 그려내고 있다.

이동휘는 스크린으로도 활동 반경을 넓혀 새로운 분위기를 보여줄 예정이다. 3일 개봉하는 영화 ‘타짜-신의 손’에서 대길(최승현)의 고향 선배인 ‘짜리’ 역할로 등장, 영화의 활력소 역할을 할 전망이다.

이미 ‘타짜-신의 손’의 관계자들 사이에선 오랜만에 충무로에서 개성 있고 연기 잘 하는 신인이 나타났다는 소문이 났을 정도로 이동휘의 연기가 눈에 띄었다는 후문이다.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오가며 바쁘게 활동중인 이동휘의 활약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제공. 심엔터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