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빌리(시윤, 션, 츠키, 문수아, 하람, 수현, 하루나) 문수아가 28일 오후 서울 마포구 신한 pLay스퀘어에서 열린 미니 4집 '더 빌리지 오브 퍼셉션: 챕터 쓰리'(the Billage of perception: chapter three)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TEN 포토] 빌리 문수아 '단발병 부르는 미모'


타이틀곡 ‘유노이아’(EUNOIA)는 모두가 양면성을 가지고 있고 진정한 자신이 되기 위해서는 그 양면성을 인정하고 포용하는 방법을 깨달아야 한다는 메시지를 담은 얼터너티브 펑크 팝 장르의 곡.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