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진영, 美서 새 역사 썼다…‘걸 인 더 미러’ 아마존 ‘2022 연간 TOP100’ 49위 진입


홍진영의 ‘Girl in the mirror’(feat. Frawley)가 아마존 베스트셀러 차트에 진입했다.

독보적인 콘셉트와 음악으로 주목을 받고 있는 홍진영의 데뷔 15주년을 기념한 글로벌 앨범 타이틀곡 ‘Girl in the mirror’에 대해 미국 현지에서 “12월 발매 앨범임에도 불구하고 크리스마스의 기적처럼 ‘2022 아마존 베스트셀러 연간 TOP 100’에 진입해 세계 음악시장의 중심에 다가섰다”라는 호평이 이어졌다.

홍진영의 글로벌 에이전시 제이피 포레스트(JP forest) 박준일 대표는 26일 “아마존의 연간 집계 차트인 ‘Amazon Best Sellers of 2022(So Far)’에서 팝 뮤지션 프롤리가 피러링 참여한 홍진영의 ‘Girl in the mirror’ 음원이 지난 23일 90위로 진입해 25일 현재 49위로 인기 급상승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주목할 점은 ‘Girl in the mirror’는 12월 16일 아마존 차트에 진입한 후 지금까지 11일 연속 1위를 유지하고 있다. 아마존 연간 차트에서 한국 아티스트로는 방탄소년단, 정국, RM, 싸이 등 유수의 아티스트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고 있다.

더불어 홍진영은 트로트 가수 사상 최초로 빌보드 메인 차트인 ‘데일리 빌딩 디지털송 차트’ 2022년 51주차에서 57위로 진입한 이후 현재 49위까지 8계단 상승해 미국 전역의 관심 또한 높아지고 있다는 사실을 실감케 한다.

또한 핀란드 인구의 7%가 청취하는 메이저 라디오 채널 ‘YLEX’에서 ‘Girl in the mirror’에 대한 극찬과 함께 지속적으로 소개되며 해당 라디오 주간 차트에서 142위로 랭크됐다.

한편 홍진영의 ‘Girl in the mirror’는 미국, 캐나다, 프랑스, 벨기에, 스웨덴, 핀란드, 덴마크 등 28개국 애플 및 아이튠즈 55개 차트에 진입한 가운데 미국 LA 최대 일간지 LA Wire에서 선정한 ‘2022 케이팝 베스트 콜라보레이션’ 8위에 랭크된 가운데 2023년 글로벌 활동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