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포켓돌스튜디오 제공
사진=포켓돌스튜디오 제공


김광수 대표와 조영수 작곡가의 의기투합으로 화제를 모은 에스페로(Espero)가 가요계에 정식 데뷔한다.

에스페로는 발라드와 성악을 접목한 크로스오버 그룹으로 오는 20일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데뷔곡 ‘Endless’를 발매하고 가요계에 첫발을 내디딘다.

에스페로는 데뷔하는 신인으로는 이례적으로 당분간 방송 활동 하지 않을 예정이다.

에스페로는 성악을 전공한 남성 4인조로 성악과 가요를 크로스오버한 그룹이다. SG워너비, 씨야, 다비치, 티아라 등 수많은 스타를 배출한 김광수 대표와 히트 작곡가 조영수가 손잡고 새롭게 선보이는 에스페로는 조영수가 음반 전체 프로듀싱을 맡아 음악 팬들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올겨울 대중들이 쉽게 따라 부를 수 있고 호흡할 수 있는 음악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기겠다는 당찬 포부다.

한편, 에스페로는 오는 20일 정식 데뷔를 하고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데뷔곡 ‘Endless’를 발매한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