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소년, 일본 이어 브라질 프로모션 확정…쏟아지는 해외 러브콜


그룹 미래소년(MIRAE)이 해외에서 뜨거운 러브콜을 받고 있다.

13일 소속사 DSP미디어에 따르면, 미래소년은 2023년 3월 해외 프로모션을 위해 브라질 4개 도시를 방문한다.

이들은 오는 3월 11일(이하 현지 시간) 리우데자네이루를 시작으로 12일 사우바도르, 15일 포르탈레자, 17일 상파울루에서 팬 사인회를 진행한다. 특히, 18일 마지막 방문지인 상파울루에서는 미래소년의 첫 라이브 공연도 개최될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은다.

미래소년은 최근 일본 오사카와 도쿄에서 첫 라이브 공연 ‘MIRAE 2022 JAPAN LIVE [it's Ourturn]’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지난 5월 일본에서 열린 첫 번째 팬미팅 ‘MIRAE 1st Fanmeeting in JAPAN - into our Future with NOW’ 이후 미래소년을 향한 현지 팬들의 러브콜이 쏟아졌고, 이에 미래소년은 일본 2개 도시에서 총 4회 공연을 펼치게 됐다. 미래소년은 일본에 이어 브라질까지 글로벌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해외 프로모션을 결정했다.

미래소년은 2021년 3월 데뷔 후 ‘2021 엠넷 재팬 팬스 초이스 어워즈’와 ‘2022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 ‘2022 브랜드 고객충성도 대상’에서 신인상 3관왕을 달성하는 등 국내외에서 탄탄한 입지를 다지고 있다.

한편, 미래소년은 오는 20일 오후 6시 스페셜 싱글 ‘Snow Prince’를 발매한다. 2세대 대표 그룹 SS501의 히트곡을 미래소년만의 Z세대 감성으로 재해석해 원곡과는 또 다른 매력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