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조지 거슈윈과 만났다…짜릿한 'Birthday'


그룹 레드벨벳이 새 미니앨범 신곡 ‘Birthday’(벌스데이)로 짜릿한 에너지를 선사한다.

오는 28일 발매되는 레드벨벳 새 미니앨범 ‘The ReVe Festival 2022 - Birthday’(더 리브 페스티벌 2022 – 벌스데이)는 타이틀 곡 ‘Birthday’를 비롯해 다양한 매력의 총 5곡이 수록되어, 레드벨벳의 다채로운 음악 세계를 만날 수 있다.

‘Birthday’는 리드미컬한 드럼과 시원한 신스 사운드가 인상적인 트랩 리듬 기반의 팝 댄스 곡으로, 레드벨벳의 자유분방하고 개성 넘치는 보컬이 어우러져 귀를 사로잡을 전망이다.

특히 조지 거슈윈의 ‘Rhapsody In Blue’(랩소디 인 블루)를 샘플링해 매력을 더했다. 지난 봄 바흐의 ‘G선상의 아리아’를 샘플링한 ‘Feel My Rhythm’(필 마이 리듬)으로 ‘꽃가루 열풍’을 일으킨 데 이어 또 한 번 레드벨벳과 클래식 음악의 환상적인 만남을 예고해, 음악 팬들의 뜨거운 호응이 기대된다.

더불어 이번 가사에는 좋아하는 상대의 생일로 돌아가 상상하던 모든 소원을 이뤄주며 잊지 못할 하루를 선물하는 내용을 담았으며, 그동안 레드벨벳이 발표한 곡들을 연상시키는 다양한 키워드도 가사 곳곳에 숨어있어 듣는 재미를 배가시킨다.

또한 오늘(15일) 레드벨벳 각종 SNS 계정을 통해 새 앨범의 콘셉추얼한 분위기를 미리 만날 수 있는 무드 샘플러가 공개되어 이번 컴백을 향한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한편, 레드벨벳 ‘The ReVe Festival 2022‘ 시리즈의 두 번째 앨범 ‘The ReVe Festival 2022 - Birthday’는 오는 28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에서 음원 공개되며, 이날 음반으로도 발매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