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중 / 사진 = 텐아시아DB
김재중 / 사진 = 텐아시아DB


고가수 김재중이 일본 공연을 긴급 취소했다.

김재중은 30일 일본 나고야에서 개최 예정이었던 일본 5개 도시 전국 라이브 투어 'J-JUN LIVE TOUR 2022 ~Fallinbow ~' 취소를 공연 2시간 전 최종 결정했다.

김재중 소속사 씨제스 측은 텐아시아에 “아티스트 의견에 따라 추모하고 취소 하기로 결정 했다. 쉽지 않은 결정이었지만 참담한 마음에 추모하고 취소하는 것이 맞다고 생각 했다”고 전했다.

지난 29일 밤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일대에서는 핼러윈을 앞두고 약 10만 명의 인파가 한꺼번에 몰리면서 대규모 압사 참사가 벌어졌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30일 오전까지 사망자는 151명으로 집계됐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