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씨 형서 / 사진=텐아시아DB
클라씨 형서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클라씨(CLASS:y)가 화려함과 친구같은 매력을 갖고 돌아왔다.

클라씨(형서·채원·혜주·리원·지민·보은·선유)는 26일 오후 4시 2집 ‘Day&Night(데이&나이트)’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클라씨의 미니 2집 ‘Day&Night’는 평범한 학생(Day ver.)에서 아이돌 클라씨(Night ver.)의 탄생 과정을 담은 앨범이다. 신보에는 평범한 학생(Day ver.)에서 각각의 과정을 거쳐 아이돌 클라씨(Night ver.)의 탄생 과정을 담았다.

클라씨는 두 개의 타이틀곡 ‘Tick Tick Boom(틱틱붐)’과 ‘ZEALOUS(질러스)’를 내놓으며 전곡 타이틀곡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무대 위 화려한 모습도 있지만 언제나 팬들 가까이에 있는 친구라는 메시지를 담아 다채로운 매력을 뽐낼 예정이라고.

지난 5월 MBC ‘방과후 설렘’으로 가요계에 첫발을 내디딘 클라씨. 멤버들은 데뷔앨범 ‘CLASS IS OVER(클래스 이즈 오버)’부터 연작 시리즈 ‘CLASSY’까지 활발한 활동 후 약 5개월 만에 새 앨범 ‘Day&Night’을 선보인다. 한층 더 세련되고 도도한 매력을 강조한 이번 컴백에서 어떤 매력을 발산할지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이날 형서는 "평범한 학생에서 데뷔한 아이돌 스타 '클라씨'의 모습을 표현했다. 스포트라이트를 받고 있지만, 항상 여러분 곁에 있는 편안한 느낌을 주려고 노력했다"고 설명했다.

지민은 "'틱틱붐'을 처음 들었을 때 항상 강렬한 음악만 하다가 부드러운 사운드에 신선한 느낌을 받았다"며 첫 인상을 전했다. 이어진 두 번째 타이틀곡 '질러스'. 리원은 "카리스마 있는 곡으로서, 폭발적인 매력을 가졌다"라며 자신있게 답했다.

이번 컴백을 통해 새로운 세계관을 선보인다는 클라씨. 클라씨는 "이번에는 음악적으로 소통하고자 우리의 이야기를 담았다. 우리의 이야기가 클라씨의 세계관이다"라고 이야기했다.

한편, 클라씨는 오늘(26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미니 2집 ‘Day&Night’를 발매하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