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뉴엔트리
사진제공=뉴엔트리


가수 림킴(김예림)이 신곡 'VEIL'로 돌아온다.

26일 림킴의 소속사 뉴엔트리는 공식 SNS에 림킴의 신곡 'VEIL'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사진 속 림킴은 유리상자 속 갇혀 있다. 이에 림킴이 어떤 장르와 콘셉트로 찾아올 지 궁긍증을 자아낸다.

'VEIL'은 림킴이 지난해 7월에 발매한 'FALLING' 이후 약 1년 3개월 만에 선보이는 음원이자 뉴엔트리와 전속계약을 체결한 이후 처음으로 준비한 신보다.

림킴은 2011년 Mnet '슈퍼스타K3'에 출연해 몽환적이고 차분한 보이스로 많은 대중들의 사랑을 받아 최종 TOP3에 진출했다.

2013년 첫 솔로 앨범 'A Voice'부터 2015년 'Stay ever'까지 림킴만의 독보적인 음색과 다양한 음악장르를 선보였다.

이후 2019년 5월 싱글 앨범 'SAL-KI'와 10월 'GENERASIAN'을 낸 림킴은 제17회 한국대중음악상 장르분야에서 각각 최우수 댄스&일렉트로닉 음반과 노래 부문을 수상하기도 했다.

특히 종합분야에서는 올해의 음반과 올해의 음악인 후보에 오르면서 공백이 무색한 음악성을 드러냈다.

림킴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다양한 노래를 커버하며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한편 림킴의 신곡은 내달 5일 오후 6시 각 음원 사이트에서 발매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