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세라핌, 충격에도 흩어지지 않아…'ANTIFRAGILE' MV 티저 공개


그룹 르세라핌(LE SSERAFIM)이 신곡의 첫 번째 뮤직비디오 티저를 공개했다.

르세라핌은 14일 하이브 레이블즈 유튜브 채널에 새 앨범의 타이틀곡 ‘ANTIFRAGILE’(안티프래자일) 뮤직비디오 티저를 게재하고 컴백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이번 영상은 팀 로고에 금빛 금이 가는 장면으로 시작된다. 금색 줄은 도자기의 불완전성을 받아들이고 오히려 깨진 부분을 그대로 드러내는 킨츄기(Kintsugi) 예술에서 아이디어를 얻은 연출이다. 여기에는 충격을 받아도 깨지거나 흩어지지 않고 오히려 서로를 더 단단하게 붙잡아, 마침내 영롱한 존재로 거듭난다는 의미가 담겨 있다.

이어 기타를 연주하는 허윤진, 토슈즈를 벗고 요가를 즐기는 카즈하, 혼란스러운 인파 속에서 당당하게 자신의 길을 가는 김채원, 라이딩을 준비하는 듯한 사쿠라, 떨어지는 운석을 바라보며 미소 짓는 홍은채가 등장한다. 반복적으로 들려오는 “I am antifragile”이라는 말은 영상의 집중도를 수직 상승시킨다. 또한, 티저 말미에 삽입된 “더 부어 gasoline on fire / 불길 속에 다시 날아 rising”이라는 가사에서는 시련에 굴하지 않는 강인함이 느껴진다.

한편, 르세라핌은 오는 17일 오후 6시 두 번째 미니앨범 ‘ANTIFRAGILE’을 발표한다.

맴버 사쿠라와 허윤진이 곡 작업에 참여해 르세라핌만이 할 수 있는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앨범과 동명의 타이틀곡은 무게감 있는 라틴 리듬이 가미된 아프로 라틴(Afro-Latin) 스타일의 팝 장르 곡이다. 이 노래에는 힘든 시간 역시 성장을 위한 자극으로 받아들이고 이를 통해 더 단단해지겠다는 메시지가 담겨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