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영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도영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트레저(TREASURE)가 한 층 성숙한 비주얼과 짙어진 음악 색으로 2022년을 마무리한다.

YG엔터테인먼트는 26일 공식 블로그에 트레저 도영, 박정우, 소정환, 하루토의 개인 포스터를 게재했다. 10월 컴백을 앞둔 트레저의 멤버 별 비주얼 콘셉트 2종이 마침내 전부 베일을 벗은 것이다.

도영은 짧은 블루 헤어로 청량한 매력을 뽐냈다. 눈 아래에 새겨진 번개와 웃는 얼굴 그리고 재킷에 새겨진 하트는 트레저의 역대 히트곡을 연상시켜 호기심을 자극했다.
하루토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하루토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박정우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박정우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이어 박정우와 하루토는 자켓에 반짝이는 액세서리를 매치, 시크한 눈빛까지 장착해 성숙미를 물씬 풍겼다. 마지막을 장식한 소정환은 댄디한 비주얼과 대조되는 힙한 아우라로 보는 이를 설레게 했다.
소정환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소정환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팬들의 기대가 치솟고 있는 가운데, 지금까지 공개된 티저 이미지 모두 자유분방하면서도 에너지 넘치는 멤버들의 매력을 제대로 보여줬다는 반응. YG 측은 "비주얼부터 음악까지 모든 부분에 있어 한 단계 성장한 트레저를 만날 수 있을 것"이라고 귀띔했다.

트레저의 미니 2집 'THE SECOND STEP : CHAPTER TWO' 전곡 음원은 오는 10월 4일 발매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