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브 / 사진=스타쉽 제공
아이브 / 사진=스타쉽 제공


'MZ 워너비 아이콘' 아이브(IVE)가 'After LIKE' 활동 종료에도 굳건한 인기를 자랑했다.

아이브(IVE : 안유진, 가을, 레이, 장원영, 리즈, 이서)는 지난 24일 오후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 세 번째 싱글 타이틀곡 ‘After LIKE(애프터 라이크)’로 1위를 차지했다.

이날 방송 출연 없이도 9월 넷째 주 1위와 음악중심에서 1주일간 집계한 '동영상 조회수 TOP3'에서 2주 연속 1위를 차지했다.

음악중심 1위 트로피를 추가한 아이브는 음악방송 통산 34관왕 (‘ELEVEN’ 13관왕, ‘LOVE DIVE’ 10관왕, ‘After LIKE’ 11관왕)이라는 기록을 썼다. 데뷔한 지 1년도 채 안 되는 기간에 3연속 히트를 기록하며 ‘올해의 신인’에 한걸음 더 가까이 다가갔다.

이틀 연속 1위에 오르면서 여전한 화제성과 인기를 입증한 아이브 멤버 가을은 당일 음악중심 1위 겸 생일을 맞아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애프터 라이크' 활동을 마쳤는데도 여전히 사랑해 주시는 음악팬들과 무한 사랑을 주시는 다이브(팬클럽)에게 너무 감사하다. 이번 활동으로 '가을 선배'라는 애칭도 얻게 되고 오늘 생각지도 못했는데 생일날 음악중심 1위도 너무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아이브는 지난 18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를 끝으로 'After LIKE' 활동을 마무리했다. 활동 종료 후에도 여전히 'After LIKE'는 음원 차트 상위권에 자리하고 있다. 37주 차 써클차트(구 가온차트)에 따르면 ‘After LIKE’로 디지털 차트와 스트리밍 차트에서 2주 연속 1위를 기록했으며, 멜론 등 국내 주요 음원 차트에서도 1위를 달리고 있다.

특히 아이브는 세 번째 싱글 앨범 만에 ‘밀리언 셀러’에 등극했고, ‘After LIKE’를 통해 앨범 판매량 총 111만 177장의 판매고를 달성하며 써클 차트(구 가온차트) ‘앨범 차트’ 월간(8월) 부분 1위에 올랐다.

한편 아이브는 축제를 비롯한 다채로운 활동으로 팬들과 소통을 이어갈 예정이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