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세도 좋아해♥' 방탄소년단 정국 솔로곡 '시차', 스포티파이 2억 스트리밍 돌파


방탄소년단(BTS) 정국의 '시차'(My Time)가 스포티파이(Spotify)에서 롱런한 인기 강세를 이어가고 있다.

방탄소년단 정규 4집 'MAP OF THE SOUL : 7'의 수록곡이자 정국의 솔로곡 '시차'가 세계 최대 음원 플랫폼 스포티파이에서 2억 스트리밍을 넘어서는 쾌거를 이뤘다.

'시차'는 스포티파이에서 발매 1년도 채 되지 않아 1억 스트리밍을 돌파했고 2년 6개월 만에 2억을 기록했다.

'시차'는 발매 2년이 지났지만 스포티파이에서 최근까지 하루 평균 약 15만~20만 이상의 스트리밍 상승하는 수치를 나타내며 식지 않는 장기 음원 파워를 자랑하고 있다.

정국은 '시차'를 박자와 리듬을 자유자재로 가지고 노는 특유의 리드미컬한 보컬과 자신만의 알앤비 감성으로 유니크하게 불러냈다.

또 정국은 '시차'의 싱잉랩 또한 완벽 소화했고 섬세한 가창력을 비롯해 폭넓은 음역대, 화려한 백보컬은 노래의 완성도와 풍미를 더했다.

정국이 작사, 작곡에도 참여한 '시차'는 발매 이후 눈부신 음원 성적도 보여줬다.

'시차'는 음원 공개 이후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 핫 100에 84위로 이름을 올렸고, 당시 수록 앨범 개인 솔로곡으로는 가장 높은 '최고' 순위로 핫 100차트에 랭크되는 기염을 토했다.

더불어 '시차'는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 역대 방탄소년단 앨범 수록 솔로곡 중 '최초'로 1위에 오르기도 했고 총 85주 차트인하는 초강력 음원 위력도 보여줬다.

'시차'는 발매 57일 만에 미국에서 K팝 아이돌 솔로곡 중 가장 빠른 시간에 10만 유닛을 판매하는 기록도 세웠고 글로벌 음원 플랫폼 아이튠즈의 106개국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를 경신하는 등 정국은 강력한 존재감과 글로벌 위상을 자랑했다.

이와 함께 '시차'는 스포티파이의 '스타벅스 커피하우스 팝'(Starbucks Coffeehouse Pop) 플레이리스트에 추가되며 글로벌한 대중성과 인기도 증명했다.

또한 세계적인 팝 디바 비욘세도 '시차'를 너무 좋아한다고 밝힌 후문이 전해져 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한편, 정국의 또 다른 솔로곡 'Euphoria'(유포리아)는 스포티파이에서 한국 남자 솔로곡 '최초'로 4억 스트리밍을 넘어섰고, 'Stay Alive'(스테이 얼라이브)는 1억 4000만 이상, 'Begin'(비긴)은 1억 2000만 이상 스트리밍을 달성했다.

정국은 미국 싱어송라이터 찰리 푸스와 발매한 협업곡 'Left and Right'(레프트 앤드 라이트)로 스포티파이에서 한국 솔로 가수 '최단' 기간인 61일 만에 2억 스트리밍을 기록했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