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 / 사진=텐아시아DB
성시경 / 사진=텐아시아DB


명품 발라더 성시경이 뮤지션 강승원 2집 프로젝트의 가창자로 합류한다.

5일 18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되는 강승원 2집 프로젝트의 일곱 번째 곡 ‘말하지 않아도 알아요’는 1970년대 출시 후 현재까지 ‘국민과자’로 사랑받아온 ‘초코파이’의 대표 CM송의 완곡 버전으로 강승원이 직접 작곡, 작사했다.

생각하면 자연스럽게 전 국민이 그 멜로디와 가사를 떠올리게 되는 CM송인 이 곡은 90년대 초반 광고 회사에 재직 중이던 강승원의 대학 동창이 브랜드 광고 음악이 필요하다는 소식을 듣고 강승원이 노래의 일부분을 쓰게 해주며 시작됐고 이후 ‘초코파이’를 ‘상징하는 소리’가 되어 다양한 편곡 및 형태로 많은 가창자들에게 불려왔으나 앞부분의 가사까지 더해져 완곡의 형태로 발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컬래버레이션은 최근 성시경이 본인의 유튜브 채널에서 강승원을 소개하던 중 ‘말하지 않아도 알아요’를 피아노를 치면서 부른 것을 감명 깊게 본 강승원의 제안으로 성사됐다. 몇 년 전 김광석 추모 콘서트 뒤풀이에서 만난 것을 계기로 ‘처음’, ‘태양계’ 등 명곡들을 함께 작업해온 것은 물론 지난 강승원 1집에서도 ‘안드로메다’라는 곡을 가창하며 완벽한 케미를 만들어온 만큼 성시경이 선보일 '말하지 않아도 알아요'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데뷔 20년이 넘은 싱어송라이터 성시경은 감미로운 보이스와 따뜻한 감성을 지닌 뮤지션으로 ‘거리에서’, ‘너는 나의 봄이다’, ‘우린 제법 잘 어울려요’, ‘희재’, ‘차마’ 등 수많은 히트곡을 발표한 바 있다. 최근에는 자신의 콘서트 브랜드와 유튜브 채널까지 인기를 끌며 또 다른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강승원은 앨범 발매를 앞두고 "성시경은 자신에게 주어진 모든 곡이 ‘성시경화’ 되게끔 만드는 독보적인 목소리를 가지고 있다. 또한 한국 음악신에서 오랜 시간 사랑받아온 서정적 감성과 미덕을 갖고 있는 대표 주자라고 생각하는 만큼 '말하지 않아도 알아요'에 최적화된 가창자라고 생각해 곡을 맡기게 됐다"고 밝혔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