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Pink Venom', 글로벌 유튜브 차트 2주 연속 1위


그룹 블랙핑크의 정규 2집 선공개곡 'Pink Venom'이 글로벌 유튜브 차트에서 2주 연속 1위를 차지했다.

4일 유튜브가 발표한 최신 차트(2022.08.26~2022.09.01)에 따르면 블랙핑크의 'Pink Venom'은 지난주에 이어 글로벌 유튜브 송 톱100 정상을 밟았다. 아울러 같은 기간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본 뮤직비디오 역시 'Pink Venom'이었다.

블랙핑크는 'Pink Venom' 뮤직비디오로 '유튜브 퀸'의 면모를 가감없이 보여주고 있다. 공개 24시간만에 9040만 조회수를 돌파하며 여성 아티스트 세계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이어 K팝 걸그룹 중 가장 빠른 속도(29시간 35분)로 1억뷰를 달성한 뒤 7일 반나절 만에 2억뷰를 넘어섰다.

음원 역시 심상치 않은 글로벌 인기 롱런 조짐이다. 미국 빌보드와 함께 세계 양대 팝 차트로 꼽히는 영국 오피셜 차트에서 22위로 첫 진입했고 2주째 역시 37위에 이름을 올렸다. 세계 최대 음악 스트리밍 플랫폼 스포티파이에서도 톱 송 글로벌 주간 차트 첫 주 K팝 역대 최고 순위인 2위를, 둘째 주에는 4위를 기록했다.

빌보드에서 역시 블랙핑크의 최상위권 유지가 기대된다. 앞서 미국 빌보드 글로벌 200(Billboard Global 200)과 빌보드 글로벌(Billboard Global Excl. U.S.) 차트서 모두 1위를 차지했을뿐 아니라 핫100 차트에는 22위를 기록했었다.


블랙핑크는 오는 9월 16일 정규 2집 'BORN PINK'를 발표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