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배드 디시전스' 레코딩서 음원 삼킨 완벽 무반주 보컬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녹음 현장에서 음원과 똑같은 '비교불가'한 완벽 보컬을 보여주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16일 공식 유튜브 채널 '방탄TV'(BANGTANTV)를 통해 베니 블랑코(benny blanco), 스눕독(Snoop Dogg)과의 협업곡 '배드 디시전스'(Bad Decisions) 레코딩 스케치 영상을 공개했다.

이 중 배드 디시전스 도입부를 맡고 있는 정국은 무보정, 무반주 녹음에서도 음원과 똑같은 환상적인 가창력을 보여주며 방탄소년단 메인 보컬의 존재감을 빛냈다.

정국은 천부적인 리듬감, 박자감을 휘감은 귀를 홀리는 팝스러운 보컬부터 탄탄한 발성, 섬세한 테크닉도 구사하는 특출난 실력을 자랑했다.

이에 미국 저명한 음악 매체 빌보드가 8월 16일자에 보도한 방탄소년단 '배드 디시전스' 레코딩 스케치 관련 기사의 메인 사진을 정국의 인터뷰 장면으로 게재하기도 해 해당 녹음 현장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입증했다.

해당 영상에서 정국은 "이게 어쨌든 도입부다 보니까 제일 신경을 많이 써야 되는 부분이긴 해요. 그래서 녹음 테이크를 정말 많이 가져갔었고 발음 같은 경우 신경을 많이 썼죠. 많은 분들이 들었을 때 위화감 없도록 어색하지 않도록 하려고 발음 같은 부분을 열심히 신중하게 했어요" 라고 밝혀 숨은 노력을 비롯해 노래에 대한 뜨거운 열정과 남다른 정성을 엿보게 했다.

더불어 정국은 "연습생 때 정말 많이 들었던 힙합 노래의 거장 스눕독과 함께 작업하게 되어 신기할 따름이다" 라며 컬래버에 대한 감격을 표했다.

영상이 공개되자 "음원이랑 똑같은 무반주 녹음 잘하는 거 알지만 들을 때마다 놀라워" "발음도 원어민이세요? 오늘도 꾹부심 맥스 충전" "역시 팝보컬 최적화 음원 보이스 최강자" "본업 존잘의 표본" "후보정 오토튠 따윈 필요 없는 완벽한 보컬" "곡 전반에 정국이 참여한 백보컬 녹음 영상도 올려주세요" "역시 도입 장인!! 그 뒤에 숨겨진 노력 열정 한결같네" "정구기 생라이브 솔로콘 가고싶다" "생라이브 갓벽 팝가수" 등 팬들의 열띤 호응이 이어졌다.

앞서 빌보드의 메인 싱글 차트 핫100 1위에 오른 방탄소년단의 'Dynamite'(다이너마이트)를 비롯 'Butter'(버터), 'Permission to Dance'(퍼미션 투 댄스), 'Savage Love BTS Remix' (새비지 러브 리믹스)의 도입부를 맡은 바 있는 정국은 명실공히 '도입부 장인'으로 불려져 왔다.

이번 '배드 디시전스' 역시 도입부를 맡으며 대체불가한 '정국표' 보컬로 큰 활약을 펼쳤다. 특히, 정국은 방탄소년단의 곡 대부분에서 백보컬로 참여하며 곡의 풍성함과 완성도를 높이고 있다.

5일(한국 시간) '배드 디시전스'가 첫 공개된 이후 트위터 미국 실시간 트렌드에 '#BadDecision' 1위, 'Raiders' 2위에 이어 정국의 키워드 'jungkook'이 30분 만에 3위에 오르는 뜨거운 화제성과 관심도 나타난 바 있다.

같은 날 국내 음원 플랫폼 '멜론' 인기 검색어에서도 '정국'이 7위로 방탄소년단 멤버 중 가장 높은 순위에 이름을 올렸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