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티즈 여상 / 사진=KQ엔터테인먼트 제공
에이티즈 여상 / 사진=KQ엔터테인먼트 제공


보이그룹 에이티즈(성화, 홍중, 윤호, 여상, 산, 민기, 우영, 종호)가 신보에 대한 목표를 언급했다.

에이티즈는 28일 오후 4시 신보 ‘더 월드 에피소드 1 : 무브먼트(THE WORLD EP.1 : MOVEMENT)’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이번 신보 ‘더 월드 에피소드 1 : 무브먼트’는 새로운 세상 속 자유를 향해 돌진하는 에이티즈의 서사를 보여준다.

에이티즈는 앞서 서울부터 시작해 미국 5개 도시와 유럽 5개국, 일본까지 약 18만 명의 팬들이 관람한 아레나급 월드 투어 ‘더 펠로우십 : 비기닝 오브 디 엔드(THE FELLOWSHIP : BEGINNING OF THE END)’를 성료 하며 더욱 깊어진 음악적 성장을 예고했다.

특히, 이번 앨범은 예약판매가 시작되자마자 선주문량 110만 장을 돌파하며 에이티즈의 첫 ‘밀리언셀러’를 눈 앞에 두고 있다.

이날 여상은 "올 여름 팬들과 좋은 추억을 쌓고 싶다. 지난 앨범 빌보드 200에 들었다. 이번 앨범 역시 좋은 성적을 거두고 싶다"며 앨범에 대한 목표를 밝혔다.

최근 월드 투어를 성료한 에이티즈. 리더 홍중은 "팬들의 함성을 듣고 소통하니까 데뷔 때 마음이 들더라. 더욱 열심히 해서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고 싶다"고 이야기했다.

한편, 타이틀곡 ‘게릴라’를 포함해 총 7곡이 수록된 에이티즈의 신보 ‘더 월드 에피소드 1 : 무브먼트’는 오는 29일 오후 1시 발매된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