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콜./ 사진= 텐아시아 DB
니콜./ 사진= 텐아시아 DB


니콜이 8년 만에 국내 팬들 곁으로 돌아왔다.

니콜은 26일 오전 서울 장충동 크레스트 72에서 디지털 싱글 ‘유에프오(YOU.F.O)’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컴백을 알렸다. 쇼케이스는 MC 없이 니콜 혼자서 진행했다.

이날 니콜은 오렌지빛 헤어와 화이트 톤 의상 스타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곡 제목처럼 니콜도 신비한 분위기로 꾸민 모습이었다.

니콜은 오랜만에 활동을 하는 만큼 쇼케이스 내내 떨리는 목소리로 질문에 답했다. 그는 "지난 몇 년간 저만의 시간을 가지다가 해외 활동도 하고 작년부터 조금씩 한국 컴백을 준비했다"고 밝혔다.

한국에 다시 돌아온 이유도 전했다. 니콜은 "전부터 계속 한국에 돌아오고 싶었는데 타이밍이 맞지 않았다"며 "한국에 있는 팬분들을 다시 찾아뵙고 싶었다. 시간이 오래 걸렸지만 제대로 준비해서 돌아올 수 있어서 기쁘다"고 말했다.
사진= 텐아시아 DB
사진= 텐아시아 DB
'유에프오'는 니콜이 8년 만에 국내에서 발매하는 신곡. 새로운 사랑의 감정을 우주에 비유한 노래다. 리듬감 있고 그루비한 멜로디가 인상적이다.

신곡에 대해서는 "곡명은 미확인 비행물체 UFO와 'You will find our galaxy'의 이중적인 의미를 담았다"며 "여름에 잘 어울리고 댄스에도 청량함이 담겨 있다"고 설명했다.

'유에프오'의 뮤직비디오의 장면을 하나씩 설명하며 애정을 드러내기도. 그러면서 촬영하면서 당황했던 사연도 전했다. 그는 "오랜만에 뮤직비디오를 찍어서 긴장되는 부분이 많았다. 놀랐던 점은 예전에는 그런 적이 없었는데 가사를 까먹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텐아시아 DB
사진= 텐아시아 DB
카라로 데뷔해 큰 사랑을 받았던 니콜. 솔로 활동에 대한 부담감은 없을까. 그는 "부담감이 없었다는 건 거짓말이다"며 "하지만 주변에서 저를 믿어주고 따라와 줘서 할 수 있었다. 지금은 부담감 보다는 모든 순간이 설레고 즐겁다"고 털어놨다.

카라의 재결합에 대해서 언급하기도. 니콜은 "몇개월 동안 기획해도 엎어진 것도 많다. 꾸준히 준비하고 있고 지금은 꽤 구체적으로 계획이 잡혔다. 올해 15주년이라서 가능하면 빨리 만나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카라 멤버들이 이번 컴백 준비에 많이 힘이 됐다"며 "멤버들이 뮤직비디오 촬영할 때도 응원 와줬다. 오랜만에 컴백 준비를 하다 보니 힘들었는데 옆에서 조언을 많이 해줘서 도움이 됐다"고 감사한 마음을 드러냈다.

현아, 선예 등 올여름 가요계를 찾는 여자 솔로 가수들이 많다. 이에 니콜은 자신만의 매력을 "건강하면서 에너지가 넘치는 무대를 보여드릴 수 있다. 처음에 이 곡을 들었을 때 설렌 느낌을 전해주고 싶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니콜은 이번 앨범으로 이루고 싶은 목표를 전했다. 그는 "노래가 사랑을 많이 받았으면 좋겠지만, 단지 '니콜이 돌아왔다'고 사람들에게 알리고 싶다"고 말했다.

니콜의 '유에프오(YOU.F.O)'는 오는 27일 낮 12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김서윤 텐아시아 기자 seogug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