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트와이스가 신곡 '톡댓톡(Talk that Talk)'으로 2022년 여름을 책임진다.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는 26일 공식 SNS 채널에 트와이스의 새 미니 앨범 'BETWEEN 1&2'(비트윈 원앤투)의 트랙리스트를 게재했다.

트랙리스트에 따르면 새 앨범에는 타이틀곡 '톡댓톡'을 필두로 'Queen of Hearts'(퀸 오브 하츠), 'Basics'(베이직스), 'Trouble'(트러블), 'Brave'(브레이브), 'Gone'(곤), 'When We Were Kids'(웬 위 월 키즈)까지 총 7트랙이 수록된다.

타이틀곡 '톡댓톡'은 'KNOCK KNOCK'(낙낙), 'What is Love?'(왓 이즈 러브?), 'The Feels'(더 필스) 등 트와이스 히트곡들을 함께 해온 작곡가 이우민 'collapsedone'이 작곡과 프로듀싱을 맡았고, 유명 K팝 작사팀 danke(당케)가 작사했다.

이번 신보는 국내외 유수 작가진이 총출동해 또 하나의 명반 탄생을 예감케 한다. 영어로 가창한 트랙 'Queen of Hearts'는 런던노이즈(LDN Noise)가 작곡과 편곡에 참여해 곡 분위기를 더욱 살렸다. 5번 트랙에 포진된 'Brave'는 'I CAN'T STOP ME'(아이 캔트 스톱 미), 'SCIENTIST'(사이언티스트) 등 트와이스 대표곡에 참여한 멜라니 폰타나(Melanie Fontana)가 작곡에 손길을 더했고 이스란, 조윤경 등 유명 작곡진이 합세해 완성도를 높였다.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트와이스 멤버들은 수록곡 단독 작사를 맡아 그룹의 음악적 색깔을 배가했다. 3번 트랙 'Basics'는 채영이 단독 작사를 맡아 특별한 감수성을 드러냈고, 지효는 4번 트랙 'Trouble'의 단독 작사를 비롯해, 작곡, 코러스 및 디렉팅에 참여하는 등 남다른 음악적 역량을 자랑했다. 또 다현은 'Gone'과 'When We Were Kids' 두 곡의 노랫말을 완성하며 섬세한 감성을 표현했다.

앞서 트와이스는 2022년 첫 컴백을 알리는 티저 이미지를 깜짝 발표해 팬들을 설레게 했다. 열한 번째 미니 앨범명 'BETWEEN 1&2'와 함께 사랑스러운 핑크 컬러 스위치에 적힌 "TELL ME WHAT YOU WANT"라는 문구로 신보 발매를 예고한 바, 새 앨범을 통해 어떤 이야기를 들려줄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최근 트와이스는 JYP와 전원 재계약을 체결했다.2015년 10월 데뷔 후 각종 가요 시상식 대상 수상, 한일 음반 누적 판매량 1000만 장 돌파, 해외 아티스트 사상 데뷔 후 최단기간 도쿄돔 입성, 전 세계 걸그룹 중 최다인 20편의 1억 뷰 이상 뮤직비디오 보유, K팝 걸그룹 최초 북미 스타디움 공연 등 국내외 신기록을 세운 트와이스가 JYP의 전폭적인 지원과 함께 글로벌 정상 걸그룹으로서의 위상을 더욱 높여갈 전망이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