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MLD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MLD엔터테인먼트


그룹 라필루스(Lapillus)의 데뷔곡 'HIT YA!(힛야!)'가 떼창 열풍을 일으키고 있다.

라필루스 데뷔곡 '힛야!'의 떼창 응원이 연일 화제다. 음악 방송과 버스킹 무대에서 팬들의 열렬한 현장 반응이 주목을 받는 것. 현장 관객들은 무대 내내 후렴구와 포인트 파트를 따라 부르며 무대를 함께 즐긴다.

특히 말을 모는 의성어 '이랴(giddy up)'를 연상시키는 킬링 파트 'Hit ya'가 높은 중독성으로 팬들의 때창 응원을 불러일으킨다.

데뷔한지 채 한 달도 되지 않았음에도 다양한 SNS 채널에도 'HIT YA!' 떼창 챌린지 영상이 쏟아지며 '힛야!' 열풍을 이어가고 있다.

'힛야!'는 반복되는 멜로디와 따라 하기 쉬운 후렴구로 출구 없는 중독성을 자랑한다. 발매 직후 주요 음원사이트 실시간 차트 최상위권을 차지하며 열풍을 예고한 바 있다. '힛야!'에는 임팩트 넘치는 퍼포먼스까지 더해져 듣는 즐거움과 보는 재미를 동시에 선사한다.

지난달 데뷔한 6인조 걸그룹 라필루스는 '빛의 방향에 따라 색이 달라지는 보석'이라는 팀명의 의미처럼 "Shine Your Lapillus(자신만의 색을 찾자)"라는 메시지를 세상에 전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