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겸./ 사진= 텐아시아 DB
유겸./ 사진= 텐아시아 DB


제이비./ 사진= 텐아시아 DB
제이비./ 사진= 텐아시아 DB
그룹 갓세븐이 타이틀곡 '나나나(NANANA)'에 대해 이야기하며 팬들을 향한 마음을 공개했다.

갓세븐(마크, JAY B, 잭슨, 진영, 영재, 뱀뱀, 유겸)이 23일 오후 2시 서울 강남구 보코호텔 LL층에서 새 미니앨범 '갓세븐(GOT7)'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를 열고 컴백을 알렸다.

이날 제이비(JAY B)는 '나나나(NANANA)'는 팬들을 위한 곡이라고 밝혔다. 그는 "팬들의 기분이 좋아졌으면 좋겠다. 힘들고 지친 일상에서도 우리의 음악과 퍼포먼스가 힘이 됐으면 좋겠다"며 "한마디로 팬들을 위한 선물이다. 이번 앨범명을 '아가새'로 바꿔도 상관없을 만큼 팬들을 생각하는 마음을 담았다"고 팬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유겸은 "이 노래를 듣고 갓세븐답다고 생각했다. 이 곡이 타이틀로 갔으면 좋겠다는 느낌이 강하게 왔다"고 말했다.

'갓세븐(GOT7)'은 자신이 누구인지 무엇인지 잊지 않기 위해, 기다려 준 사람들을 위해, 함께 해주는 모든 분을 위해 갓세븐의 진심을 담아낸 앨범이다.

타이틀곡 '나나나(NANANA)'는 멤버 JAY B가 작사, 작곡한 곡으로 갓세븐만의 밝고 칠(Chill)한 느낌을 담아냈다. 팝적인 사운드와 기타 루프가 인상적이며, 오래 기다려온 갓세븐의 팬들과 대중을 웃게 해 줄 수 있는 선물 같은 곡을 선사하고 싶다는 마음이 녹아있다.

이 밖에도 '트루스(TRUTH)', '드라이브 미 투 더 문(Drive Me To The Moon)', '투(TWO)', '돈트 케어 어바웃 미(Don’t Care About Me)', '돈트 리브 미 얼론(Don’t Leave Me Alone)'까지 총 여섯 개의 트랙이 담겼다.

한편, 갓세븐의 'GOT7'은 오늘(23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김서윤 텐아시아 기자 seogug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