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세라핌, '국민 가수' 임영웅 이기고 '뮤뱅' 1위 "팬들 덕분"


'하이브 첫 걸그룹' 르세라핌(LE SSERAFIM)이 데뷔곡 ‘FEARLESS’로 음악방송 2관왕을 달성했다.

르세라핌(김채원, 사쿠라, 허윤진, 카즈하, 김가람, 홍은채)은 지난 13일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서 첫 번째 미니앨범의 타이틀곡 ‘FEARLESS’로 1위를 차지했다. 10일 SBS MTV ‘더 쇼’에서 데뷔 후 첫 1위에 올랐던 르세라핌은 데뷔 11일 만에 공중파 음악방송에서 1위 트로피를 거머쥐는 저력을 발휘했다.

르세라핌은 “저희의 데뷔 앨범이 사랑받을 수 있게 도와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 특히, 팬 여러분 덕분에 이렇게 큰 사랑 받게 된 것 같아 감사하다. 앞으로도 저희의 ‘피어리스(fearless)’한 모습, 멋진 모습 많이 보여 드릴 테니 많이 기대해 달라”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르세라핌, '국민 가수' 임영웅 이기고 '뮤뱅' 1위 "팬들 덕분"
이날 방송에서 르세라핌은 데뷔곡 ‘FEARLESS’의 볼드한 베이스 리프와 그루브 있는 리듬에 맞춰 역동적이면서도 세련된 군무를 펼쳤다. 여섯 멤버는 당당한 퍼포먼스, 도도한 표정 연기, ‘클래스가 다른’ 완벽한 비주얼 조합으로 몰입도를 끌어올렸다. 방송 직후에는 ‘#LESSERAFIM2ndWin’, ‘#FEARLESS2ndWin’ 등 관련 키워드가 전 세계 트위터 실시간 트렌드에 진입했다.

한편, 르세라핌은 오는 15일 SBS ‘인기가요’에 출연해 데뷔곡 ‘FEARLESS’ 무대를 펼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