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DM 장르 댄스곡
오는 16일 오후 6시 공개
효연 /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효연 /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소녀시대 효연이 첫 미니앨범 타이틀 곡 '딥(DEEP)'으로 매혹적인 '스파이더 우먼'으로 변신한다.

오는 16일 오후 6시 각종 음악 사이트를 통해 공개되는 효연의 신곡 '딥'은 아슬아슬한 감정을 사냥감을 노리는 포식자의 탐색전에 비유한 EDM 장르 댄스곡.

특히 이번 '딥' 퍼포먼스는 효연과 엠넷 '힛 더 스테이지'에서 호흡을 맞춘 댄스 크루 '홀리뱅'의 리더 허니제이가 제작에 참여했다.

거미줄을 뚫고 나오는 모습을 형상화한 안무 등으로 곡의 카리스마를 배가시켜 효연의 독보적인 '퍼포먼스 퀸' 면모를 보여줄 예정이다.

한편, 효연의 첫 번째 미니앨범 '딥'은 다양한 매력의 일렉트로닉 장르 총 7곡이 담겨 있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