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항조X진성 콘서트 ‘앙상블’ 14일 개최
수원서 시작 “신사와 거장의 만남”
사진제공=㈜밝은누리
사진제공=㈜밝은누리


중년 팬들의 절대적인 사랑을 받고 있는 트로트계의 신사이자 트로트의 거장 조항조, 진성이 오는 14일(토) 수원 경기아트센터에서의 공연을 시작으로 전국투어 콘서트를 개최한다.

조항조는 1979년 '서기 1999년'이라는 앨범으로 데뷔한 이후 '만약에', '남자라는 이유로', '거짓말', '사랑 찾아 인생 찾아' 등의 대표곡을 남기며 큰 인기를 얻었으며 호소력 짙은 음색과 감미로운 목소리로 OST 시장에 돌풍을 일으키는 가요계의 블루칩으로 통하고 있다.

진성은 전통 트로트의 계보를 있는 가수로 ‘보릿고개’, ‘안동역에서’, ‘태클을 걸지마’, ‘동전인생’, ‘가지마’ 등의 수많은 히트곡을 만들어냈으며 트로트계가 인정하는 가장 중후하고 묵직한 스타가수로 자리매김했다.

코로나19로 인해 관객과 만나기 힘들었던 조항조와 진성은 오랜만에 개최하는 대면콘서트에서 팬들을 위해 의기투합하여 팬들에게 많은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콜라보 콘서트를 개최한다. 이번 전국투어 콘서트에서는 평소 방송에서는 볼 수 없었던 모습을 생동감 있게 만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많은 이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오는 14일 경기아트센터부터 시작될 ‘진성&조항조<앙상블콘서트>’ 에서는 인터파크와 티켓링크를 통해 예매할 수 있으며, 수원을 시작으로 창원, 부산, 대구, 전주, 천안 등 전국의 팬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