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덤, 킹메이커 위한 깜짝 선물…'단심가' 무대 공개 예정


그룹 킹덤이 팬덤 킹메이커를 위한 깜짝 선물을 준비했다.

킹덤(자한, 아이반, 아서, 치우, 단, 루이, 무진)은 오는 6일 오후 1시 방송하는 아리랑TV '심플리 케이팝'에 출연해 미니 4집 수록곡 '단심가' 무대를 꾸민다.

이날 킹덤은 앞서 활동했던 타이틀곡 '승천'과는 또 다른 아련함을 지닌 '단심가' 무대로 시청자들을 사로잡는다. 그동안 파워풀한 퍼포먼스로 주목받았다면, 이번에는 가창에 더욱 집중해 듣는 이들의 마음을 움직일 예정. 이별의 정한을 최대한 끌어올린 킹덤의 감정선 또한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단심가' 무대는 최근 공개된 뮤직비디오를 향한 글로벌 킹메이커(팬덤명)의 뜨거운 사랑과 관심 덕분에 성사됐다. '승천'과 이어지는 뮤직비디오 속 주인공인 멤버 단은 MBC 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으로 얼굴을 알린 배우 김이온과 애틋한 이야기를 그려내 눈길을 끌었으며, 다른 킹덤 멤버들 역시 다채로운 표정 연기로 팬들을 열광케 해 이번 '단심가' 무대가 더욱 기대된다.

수록곡 '단심가'는 전래민요 '새야 새야 파랑새야'의 가사 일부를 차용한 국악 크로스오버 팝 발라드로, 떠나간 연인으로 인해 깊은 슬픔에 잠긴 멤버 단의 마음을 파랑새에 빗대어 표현했다.

한편 킹덤은 지난 3월 31일 '변화의 왕국'을 지키기 위해 적들과 싸우는 왕, 단의 이야기를 담은 미니 4집을 발매하고 활발한 활동을 보였다. 특히 타이틀곡 '승천'으로 미국 아마존 뮤직 5개 차트 1위를 휩쓸어 큰 화제를 모았다.

4세대 아이돌 중 아마존 뮤직에서 1위를 차지한 그룹은 킹덤이 최초이기 때문. 또 미국 아이튠즈 싱글 차트 3위에 이어 미국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6위에 오르며 3연속 빌보드 진입에 성공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