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 사진=물고기 뮤직 제공
임영웅 / 사진=물고기 뮤직 제공


가수 임영웅이 컴백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2일 임영웅은 첫 정규 앨범 ‘아임 히어로(IM HERO)’ 발매 기념, 온라인 기자 감담회를 진행했다.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 '다시 만날 수 있을까'는 가수 이적이 작사와 작곡, 정재일이 스트링 편곡에 참여한 명품 감성 발라드다. 임영웅의 고품격 감성과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가사가 듣는 순간 대중을 매료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타이틀곡 외에도 자체 콘텐츠 ‘리 로드’(Re;load)를 통해 소개됐던 설운도와 송봉주, 박상철, 딕펑스 김현우, 윤명선 등 화려한 참여진이 작사와 작곡, 편곡에 힘을 보탰다.

이날 임영웅은 "저도 물론이지만, 팬들도 기다린 앨범이다. 열심히 준비했고 다채로운 곡을 보여드리려고 노력했다"며 컴백 소감을 밝혔다.

또 "다 만들었다가도 만족스럽지 않아 처음으로 돌아갔다. 모든 포커스를 앨범에 집중했고, 최선을 다했기에 지금의 결과물에 만족스럽다"고 이야기했다.

한편, 임영웅의 정규 앨범 ‘아임 히어로’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임영웅은 오는 4일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 6일부터는 고양을 시작으로 전국투어 콘서트를 시작한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