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타엑스 'SHAPE of LOVE'로 컴백…"몬베베를 위한 앨범"


그룹 몬스타엑스(MONSTA X)가 컴백쇼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몬스타엑스는 지난 26일 오후 8시 글로벌 팬덤 플랫폼 유니버스(UNIVERSE)를 통해 새 미니 앨범 '셰이프 오브 러브(SHAPE of LOVE)' 컴백쇼를 개최하고 전 세계 팬들과 만났다.

이날 팬들의 함성 소리에 긴장된 모습으로 무대에 등장한 몬스타엑스는 "팬분들의 함성 소리를 너무 오랜만에 들으니 기분이 이상하다"라고 오랜만에 만난 팬들에게 반가운 인사를 건넸다. 쇼케이스의 MC는 형원과 주헌이 맡았고, 멤버들은 근황을 공개하며 팬들과 소통을 이어갔다.

민혁은 '셰이프 오브 러브'를 "몬스타엑스와 몬스타엑스의 음악, 그리고 팬들에 대한 사랑 등 다양한 모습의 사랑을 표현한 앨범이다"라고 소개하며 본격적인 컴백쇼를 시작했다.

이어 몬스타엑스는 타이틀곡 '러브(LOVE)'부터 수록곡 '앤드(AND)'까지 팬들과 함께 들으며 앨범을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기현과 아이엠은 포인트 안무를 소개한 뒤 직접 선보여 팬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냈다.
몬스타엑스 'SHAPE of LOVE'로 컴백…"몬베베를 위한 앨범"
몬스타엑스는 앨범 소개 이외에도 뮤직비디오 촬영 비하인드, 녹음 비하인드, 킬링 파트 등 다양한 주제로 이야기를 나누며 팬들의 궁금증을 해소했다. 또 네 가지 버전의 실물 앨범을 최초로 공개하며 '셰이프 오브 러브'에 대한 팬들의 기대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특히 몬스타엑스는 수록곡 '앤드'와 타이틀곡 '러브' 무대를 선보여 분위기를 더욱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었다. 무대를 마친 뒤에는 팬들의 질문에 하나하나 정성스럽게 답해주는 등 각별한 팬 사랑을 감추지 않았다.

몬스타엑스는 "몬베베(몬스타엑스 공식 팬클럽명)앞에서 무대한 게 너무 오랜만인데 정말 기쁘다. 이번 활동을 통해 그동안 못 보여드렸던 에너지를 최대한 많이 보여드리겠다. 이번 앨범은 정말 몬베베를 위한 앨범이니 많이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하며 컴백쇼를 마무리했다.

몬스타엑스는 각종 음악 방송과 콘텐츠를 통해 본격적인 컴백 활동에 돌입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