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문별, 괴짜 연애 강사 됐다…'C.I.T.T' 콘셉트 필름 공개


그룹 마마무의 문별이 신곡 ‘C.I.T.T’의 두 번째 콘셉트 필름을 공개했다.

소속사 알비더블유(RBW)는 21일 마마무 공식 SNS를 통해 문별의 새 싱글 ‘C.I.T.T (Cheese in the Trap)’의 두 번째 콘셉트인 'How to steal Cheese' 버전 콘셉트 필름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문별은 엉뚱하고 괴짜스러운 연애 강사로 변신했다. 90년대 미국 시트콤을 연상시키는 빈티지한 영상과 효과음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문별은 톰보이 룩의 마네킹과 함께 사랑하는 사람을 '치즈'에 비유해 '치즈를 훔치는 법'을 4가지 단계로 설명했다. '우연인척 하기', '도망치지 못하게 하기', '사랑해 듣기'에 이어 마지막 한 방인 '키스하는 법'을 천연덕스럽게 연기해 웃음을 유발한다.

앞서 공개된 첫 번째 콘셉트 필름에서 하이틴 드라마 비주얼에 반전 스토리가 더해져 기대감을 고조시켰다면, 이번 영상에서는 웃는 얼굴 뒤 오싹하고 기이함이 느껴지는 크리피(Creepy)한 분위기가 신곡에 대한 궁금증을 더욱 증폭시킨다.

문별은 오는 28일 새 싱글 앨범 ‘C.I.T.T (Cheese in the Trap)’를 발표하고 3개월 만에 초고속 솔로 컴백에 나선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