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모로우바이투게더 /사진제공=빅히트 뮤직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사진제공=빅히트 뮤직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새 앨범 'minisode 2: Thursday's Child' 선주문량 81만 장을 돌파했다.

20일 빅히트 뮤직에 따르면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미니 4집 'minisode 2: Thursday's Child'의 선주문량이 지난 19일 약 81만 6000장(앨범 유통사 YG PLUS 기준)을 넘겼다. 이는 예약 판매를 시작한 4월 14일부터 6일 동안의 국내외 선주문량을 집계한 수치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엿새 만에 앨범 선주문량 자체 기록을 경신하며 계단식 성장의 정석을 보여 주고 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작년 5월 발매한 정규 2집 '혼돈의 장: FREEZE'는 선주문량 70만 장을, 이후 약 3개월 만에 발매한 리패키지 앨범 '혼돈의 장: FIGHT OR ESCAPE'은 56만 장을 기록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지난해 발표한 '혼돈의 장' 시리즈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냈다. 정규 2집 '혼돈의 장: FREEZE'는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 '빌보드 200'에서 5위에 올랐고, 해외 유수 매체의 극찬 속에 명실상부 '2021년 K-팝 명반'으로 인정받았다.

한편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네 번째 미니 앨범 'minisode 2: Thursday's Child'는 또 한 번의 성장 스토리를 담았으며, 오는 5월 9일 발매한다. 또한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4월 23일 'MESS' 버전의 콘셉트 포토를 공개하며 컴백 열기를 끌어올릴 예정이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