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이승철
가수 이승철


가수 이승철이 MLD엔터테인먼트(이하 MLD)와 매니지먼트 전속계약을 맺었다.

14일 MLD는 "최근 이승철과 매니지먼트 전속계약을 체결했다"며 "앞으로도 왕성한 음악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번 전속계약은 이승철이 활동 33년 만에 처음 체결한 매니지먼트 계약으로 양측의 두터운 신뢰가 바탕이 됐다.

올해로 데뷔 36주년을 맞은 이승철은 '희야' '안녕이라고 말하지마' '말리꽃' '서쪽하늘' '그런 사람 또 없습니다' 'My Love' 등 유수의 히트곡을 보유한 가요계 레전드 아티스트다.

‘라이브의 황제’ ‘보컬의 신’ ‘보컬의 교본’ 등 다양한 수식어로 대표되는 이승철은 명실상부한 국내 최고의 보컬리스트로 오랫동안 후배 가수들의 롤모델이자 우상으로 꼽혀 왔다.

이승철은 데뷔 이후 수천 회에 달하는 콘서트를 개최하는 등 왕성한 음악 활동과 완벽한 자기관리로 음악팬들의 오랜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이승철은 지난 2월 NHN벅스 및 NHN티켓링크의 콘텐츠 총괄 프로듀서(CP)로 발탁된 바 있다.

MLD는 그룹 모모랜드(MOMOLAND), T1419(티일사일구), JT&MARCUS(제이티앤마커스), CocaNButter(코카앤버터) 등이 소속되어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