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제공 =드림캐쳐컴퍼니
사진 제공 =드림캐쳐컴퍼니


드림캐쳐가 앨범에 솔로곡을 담아낸 소감을 밝혔다.

드림캐쳐는 12일 오후 정규 2집 ‘아포칼립스 : 세이브 어스(Apocalypse : Save us)’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이날 가현은 "7명이서 다 같이 하는 정규앨범이니만큼 특별하게 보여드릴 것이 없나 멤버들과 회사랑 고민하다가 작사, 작곡을 해보자는 의견이 나와서 하게 됐다"며 "처음 작사, 작곡 도전이라 너무 막막했다. 멤버들과 회사직원분들이 많이 도와주셨다"고 말했다.

이어 지유는 "첫 솔로곡이니 의미 있는 음악을 만들고 싶었다. 반려견으로 많이 바뀌었는데 그런 마음을 담아내고 싶었다"고 고백했다.

‘아포칼립스 : 세이브 어스(Apocalypse : Save us)’ 는 'Apocalypse' 세계관의 시작을 알리는 앨범이다. 어지러운 세계에서 모두를 위해 더 나은 방향으로의 도약을 꿈꾸는 드림캐쳐의 이야기를 담아냈다.

한편 드림캐쳐의 정규 2집 ‘아포칼립스 : 세이브 어스(Apocalypse : Save us)’ 는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김서윤 텐아시아 기자 seogug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