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브, 美 타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대 기업' 2년 연속 선정


하이브(HYBE)가 미국 대표 시사주간지 타임(TIME)이 발표하는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대 기업(TIME100 Most Influential Companies)’에 2년 연속 선정됐다.

타임은 매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명의 사람들'을 선정하며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대 기업’ 리스트도 함께 발표하고 있다. 100대 기업 리스트는 산업 부문 전체를 아우르며 세계 각지의 편집자와 특파원, 업계 전문가로부터 추천받은 기업 가운데 타임이 연관성, 영향력, 혁신, 리더십, 성과 등을 포함한 주요 요소를 평가해 최종 선정한다.

타임은 2022년도 100대 기업 리스트에서 하이브를 ‘팝 파워하우스(THE POP POWERHOUSE)’ 부문 리더로 선정하고, ‘음악 산업의 혁신을 만들고 있는 기업’으로 소개했다. 이어서 하이브의 100대 기업 선정을 맞아 진행한 방시혁 의장과의 인터뷰 내용 중 “하이브의 비전은 음악에 기반한 글로벌 최고의 엔터테인먼트 라이프스타일 플랫폼이 되는 것이다. 우리는 업의 경계를 확장하는 단계에 이르렀다”는 부분을 인용하며, “작은 엔터테인먼트 회사로 시작한 하이브가 진화를 거듭해 현재는 아티스트와 음악 IP에 기반한 360도 전방위적인 사업을 전개하며 마치 디즈니와 같은 IP 홀더 기업으로 성장했다”고 평했다.

이와 함께 타임은 팬데믹 상황 속에서도 하이브와 방탄소년단이 글로벌 음악 시장에서 성공을 거듭할 수 있었던 기반으로 하이브의 사업 구조를 꼽았다. 아티스트 IP를 중심으로 음악산업 자체의 가치 사슬(Value Chain)을 확장하고, 이를 통해 음악시장 자체의 가치 제고에 영향력을 미치는 사업구조를 만들어왔다는 것이다.

그 예로 타임은 “하이브가 다른 기업들과 차별화된 부분은 온라인 스트리밍 콘서트, 아티스트와 팬의 교감 활동, 티켓팅, MD상품 구매 등을 가능하게 한 기술에 투자한 것”을 강조하며 하이브의 글로벌 팬덤 플랫폼 위버스를 소개하고, 네이버 브이라이브 기능들이 통합되는 등 더욱 진화한 위버스 2.0이 상반기 내 출격할 것을 예고했다. 여기에 더해 하이브가 음악의 가치를 더욱 증진하기 위해 시작하는 사업들 중 두나무와 설립한 조인트 벤처를 통해 선보여나갈 NFT 사업, 올해 상반기에 론칭한 ‘오리지널 스토리 사업’도 함께 언급했다

이어서 “하이브의 본질은 음악 사업을 하는 기업이고, 하이브의 정수는 음악과 아티스트 IP이기 때문에 IP의 영향력을 지속적으로 키워나가는 동시에 새로운 IP들을 계속 선보여나갈 것이다.”고 강조한 방시혁 의장의 말과 함께 한국⋅일본⋅미국에서 또 한 번 막강한 신인팀들의 등장을 준비하고 있는 하이브의 행보를 짚었다.

한편 하이브 방시혁 의장과 하이브 대표 아티스트인 방탄소년단은 이번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대 기업’ 선정을 기념해 표지 모델로서 타임 커버를 장식했다. 하이브와 함께 100대 기업 반열에 오른 곳으로는 애플과 디즈니, 아마존 등이 있으며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대 기업’ 선정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타임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