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타엑스 기현, 7년 만의 솔로 앨범 "일부러 서두르지 않았다"


그룹 몬스타엑스(MONSTA X) 기현이 솔로 아티스트로 화려하게 데뷔했다.

기현은 지난 15일 첫 번째 싱글 'VOYAGER(보이저)'를 발매하고 네이버 NOW. '#아웃나우(#OUTNOW)'에 출연, 데뷔쇼를 가졌다.

이날 기현은 시종일관 자신감 넘치는 모습으로 팬들과 소통하며 첫 솔로 데뷔의 감격을 나눴다. 먼저 7년 만의 솔로 앨범 발매에 대해 "저를 가장 잘 보여줄 수 있는 음악으로 인사드리고 싶어서 서두르지 않았다"며 "'VOYAGER' 데모를 듣자마자 이건 내야겠다고 확신이 들었다"고 밝혔다.

두 번째 트랙 ', (COMMA)(콤마)'를 작사하게 된 스토리도 풀었다. 그는 "첫 솔로 앨범이니까 나의 손길이 묻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에 욕심을 냈다"며 "곡이 어려워 엄두가 안 났지만 브라더수, 몬스타엑스 멤버들의 도움을 받아 열심히 썼다"고 회상했다. 또 마음에 드는 가사로는 '잠시라도 숨 쉬고 싶어 / 내 맘에 작은 섬이 되어줘', '지루한 문장 속에 / 쉬어갈 작은 점이 되어줘' 등의 구간을 공유하며 자신감도 내비쳤다.
몬스타엑스 기현, 7년 만의 솔로 앨범 "일부러 서두르지 않았다"
기현은 "온전히 제 목소리로 가득 찬 제 앨범을 소개해드리니 새롭다. 어색하기도 하지만 굉장히 설레고 기분 좋다"고 전했다.

이어 기현은 타이틀곡 'VOYAGER'와 수록곡 'RAIN(레인)'의 라이브 무대를 최초 공개했다. 스탠딩마이크 앞에 선 기현은 밴드 사운드와 함께 록 보컬리스트로 변신, 시원시원한 라이브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하며 감탄을 자아냈다.

이후로도 기현은 앨범 소개를 진행하며 팬들과 친근히 소통했다. 마지막으로 "제가 좋아하고 잘 할 수 있는 노래를 듣고 싶은 분은 솔로 앨범을, 팀에서 어떤 색깔을 발휘하는지 궁금하신 분은 몬스타엑스의 노래를 들어주시면 좋겠다. 앞으로 기대 많이 해달라"며 인사했다.

연이어 방송된 '심야아이돌'을 통해서도 기현은 호스트 아이엠과 함께 'VOYAGER'에 대한 다채로운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달, 초특급 신인 가수의 등장을 알리며 팬들과 특별하게 데뷔를 기념하는데 성공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