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ITZY(있지)가 제36회 일본 골드디스크 대상에서 첫 수상의 영광을 안으며 'K팝 4세대 대표 걸그룹' 존재감을 빛냈다.

14일 일본 골드디스크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한 수상 내역에 따르면, ITZY는 아시아 부문에서 '베스트 3 뉴 아티스트' 상을 수상했다.

일본 골드디스크 대상은 음반 판매량과 음원 스트리밍 수를 기반으로 그 해 레코드 산업 발전에 공헌한 아티스트 및 작품을 표창한다. 지난해 12월 22일 베스트 앨범 'IT’z ITZY'(잇츠 있지)를 발매하고 일본에서 정식 데뷔한 ITZY는 약 3개월 만에 이례적으로 트로피를 들어 올리고 높은 인기를 입증했다.

ITZY는 "일본 데뷔 3개월 만에 일본 골드디스크에서 이렇게 큰 상을 받게 되어 너무나 영광이고 기쁘다. 항상 저희를 응원해 주시는 MIDZY(팬덤명: 믿지)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고 싶다. 좋은 음악과 퍼포먼스로 보내 주신 사랑에 보답하겠다. 앞으로의 활동도 기대 많이 해달라"고 밝혔다.

이들은 현지 데뷔를 앞둔 2021년 11월 12일 일본 대표 음악 방송 TV아사히 '뮤직 스테이션'에 출격해 정식 데뷔 전 가장 빠른 속도로 해당 프로그램에 출연한 K팝 아티스트로 이름을 남겼고, 데뷔 베스트 앨범은 현지 아이튠즈 앨범 차트 3위를 차지하는 등 호성적을 거뒀다.

한편 ITZY는 오는 4월 6일 일본 싱글 1집 'Voltage'(볼티지)를 발표하고 활약세를 이어간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