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사진제공=빅히트 뮤직
방탄소년단 /사진제공=빅히트 뮤직


그룹 방탄소년단이 제36회 일본 골드 디스크 대상에서 무려 10관왕을 차했다.

14일 일본 레코드 협회가 발표한 '제36회 일본 골드 디스크 대상' 수상자 명단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베스트 아시안 아티스트'를 포함해 '앨범 오브 더 이어', '베스트 3 앨범', '뮤직비디오 오브 더 이어', '송 오브 더 이어 바이 다운로드', '송 오브 더 이어 바이 다운로드' 팝송 부문, '베스트5송 바이 다운로드', '송 오브 더 이어 바이 스트리밍', '베스트5송 바이 스트리밍'(2곡 수상) 등 9개 부문에서 10개의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이로써 자신들이 보유하고 있던 '해외 아티스트 최다관왕' 기록을 경신했다. 지난해 8관왕을 차지했던 방탄소년단은 올해에는 10관왕에 올라 '일본 골드 디스크 대상' 역대 해외 아티스트 최다관왕 기록을 자체 경신했다. 이들은 '베스트 아티스트' 아시아 부문에서 4년 연속 수상하는 신기록을 세웠다.

'앨범 오브 더 이어', '베스트 3 앨범' 부문에는 방탄소년단이 2021년 6월 발표한 일본 베스트 앨범 'BTS, THE BEST'가 이름을 올렸다.

지난해 5월 발매된 디지털 싱글 'Butter'는 '송 오브 더 이어 바이 다운로드', '베스트5송 바이 다운로드', '송 오브 더 이어 바이 스트리밍', '베스트5송 바이 스트리밍' 등 4관왕을 차지했다. '베스트5송 바이 스트리밍' 부문에서는 작년 7월 발매된 'Permission to Dance'도 수상 명단에 올라 방탄소년단은 1개 부문에서 2개 곡으로 수상했다.

작년 10월에 공개된 방탄소년단과 콜드플레이의 협업곡 'My Universe'는 '송 오브 더 이어 바이 다운로드' 팝송 부문을 차지했다. '뮤직비디오 오브 더 이어' 부문에서는 2020년 10월 개최된 온라인 콘서트 'BTS MAP OF THE SOUL ON:E'의 실황을 담은 DVD가 수상했다.

방탄소년단은 "이렇게 영광스러운 상을 받게 된 것은 언제나 큰 사랑을 주시는 아미 여러분 덕분이라고 생각한다. 정말 감사하다. 앞으로도 좋은 음악으로 여러분께 따뜻함을 전할 수 있도록 더 열심히 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