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클리 /사진제공=IST엔터테인먼트
위클리 /사진제공=IST엔터테인먼트


그룹 위클리가 7개월 만에 하이틴에서 벗어나 강렬한 모습으로 돌아온다.

위클리는 7일 오후 싱글 앨범 '플레이 게임: 어퀘이크(Play Game : AWAKE)'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위클리 이재희 /사진제공=IST엔터테인먼트
위클리 이재희 /사진제공=IST엔터테인먼트
이날 위클리는 "그동안 저희 위클리가 에너지 가득하고 통통튀는 모습을 많이 보여드렸다. 이번 'Play Game : AWAKEK'를 통해 K하이틴에서 한 걸음 나아가 강렬한 모습을 보여드리고자 새로운 모습으로 변신했다. 저희 역시 이번 컴백을 기다렸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저희는 물론이고 데일리(팬클럽 이름)분들까지도 기대를 많이 해주셨다. 저희 멤버들이 지금 많이 떨고 있다. 이번 활동을 통해 위클리가 다양한 매력을 보여드릴 예정이다. 많은 사랑과 관심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위클리 지한 /사진제공=IST엔터테인먼트
위클리 지한 /사진제공=IST엔터테인먼트
위클리는 지난해 8월 '플레이 게임: 홀리데이(Play Game : Holiday)' 이후 약 7개월 만에 컴백한다. 멤버 신지윤은 큰 긴장과 불안 증세를 호소해 치료와 회복에 집중, 이번 활동은 신지윤을 제외한 6인 체제로 진행된다.

앞서 IST엔터테인먼트는 "최근 이루어진 일련의 앨범 준비 과정 중 지윤양은 다시 한번 큰 긴장과 불안 증세를 호소하였고, 당사는 아티스트 본인과 가족, 전문의와도 심도 깊은 논의 끝에 현재로서는 지윤양이 스케줄을 정상적으로 이행하기 어려운 건강 상태라는 점과 재차 치료 및 회복에 집중해야 하는 시점이라는 것에 의견을 모았다"고 했다.
위클리 먼데이 /사진제공=IST엔터테인먼트
위클리 먼데이 /사진제공=IST엔터테인먼트
위클리는 "멤버 지윤이가 건강상의 이유로 빠지게 되면서 안무 동선을 다시 맞춘다거나 컴백 직전에 준비해야하는 게 있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완전체로 무대를 보여주지 못한다는 아쉬움이 더 크다. 지윤이가 혹시 팀에게 피해가 갈까봐 무리하고 있었던 건 아닌지 걱정되는 마음이 컸다. 지윤이와 자주 연락하면서 지내고 있다. 여러분들도 지윤이가 얼른 건강한 모습으로 찾아올 수 있게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Play Game : AWAKE'는 위클리의 건강하고 긍정적인 에너지는 물론, 멤버들의 다채로운 매력과 MZ세대 특유의 솔직 당당한 메시지를 담은 앨범. 위클리는 "이번 앨범 역시 저희 위클리만의 솔직 당당한 메시지를 담아봤다. 저희 특유의 건강하고 긍정적인 에너지는 그대로 유지하고 더불어 독창적인 세계관을 확장시키는 앨범이다"고 소개했다.
위클리 박소은 /사진제공=IST엔터테인먼트
위클리 박소은 /사진제공=IST엔터테인먼트
타이틀곡 '벤 파라(Ven para)'는 '와라' 뜻을 가진 스페인어로, 거침없이 나아가는 위클리를 따라 어둠을 뚫고 오라는 당당한 메시지를 담은 곡이다. 빈티지 힙합 기반에 808 베이스를 믹스해 강렬한 사운드를 자랑하며, '불타라 불타라' 등 태양을 표현한 가사와 반복되는 후렴구가 강한 중독성을 전달할 전망이다.

위클리는 "이번 타이틀곡 안무는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서 멋진 무대를 보여준 팀 YGX 여진 선생님께서 만들어주셨다. 가사와 함께 불타오르는 불꽃을 표현하는 손동작과 발차기 등 포인트를 넣어 보는 재미가 있을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귀띔해 기대감을 높였다.
위클리 조아 /사진제공=IST엔터테인먼트
위클리 조아 /사진제공=IST엔터테인먼트
또한 위클리는 이번 앨범에 대해 새로운 반전이라고 짚었다. 위클리는 "저희가 많이 보여드리지 않은 콘셉트이기도 하고 데일리분들, 대중분들이 '이 친구들 굉장히 반전이 있는 친구들이구나'라고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위클리는 "지난 앨범까지 하이틴 콘셉트를 많이 보여드렸다. 하이틴 콘셉트를 많은 분들이 좋게 봐주셨더라. 이번엔 다른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어하는 마음이 컸다. 데뷔 때부터 세계관 스토리로 풀어나가고 있는데 마침 지금이 큰 변화의 국면이다"라며 "콘셉트 변화와 잘 맞아떨어진 시점이다. 열심히 준비한 만큼 이번 앨범을 통해 '위클리 친구들 이런 콘셉트도 잘하네'라는 반응을 듣고 싶다"는 바람을 드러냈다.
위클리 이수진 /사진제공=IST엔터테인먼트
위클리 이수진 /사진제공=IST엔터테인먼트
어느 덧 데뷔 3년 차를 맞은 위클리다. 위클리는 "멤버들끼리 성숙하고 강렬한 콘셉트에 도전하고 싶다는 이야기를 많이 했다. 그래서 이번 콘셉트가 반갑게 느껴졌다. 처음 보여드리는 콘셉트라 전혀 두렵지 않았다면 거짓말이다"라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다양한 매력을 보여줄 수 있는 시점이라고 생각한다. 이번 앨범이 위클리의 다양한 매력 중에 하나로 자리매김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국내 음원 사이트, 글로벌 음원 사이트 차트인을 해보고 싶다"는 위클리. 이들은 "우선 저희 위클리가 기존과 180도 다른 모습을 준비한 만큼, '위클리 이런 모습도 잘 어울리는구나'라는 이야기를 듣고 싶다. 매주 새롭게 위클리의 노래들로 어떨까 하는 생각이 든다. 어떤 플레이리스트에도 잘 어울리는 '플레이리스트돌'이라는 수식어로 불러주셨으면 좋겠다"고 했다.
위클리 /사진제공=IST엔터테인먼트
위클리 /사진제공=IST엔터테인먼트
한편 위클리 'Play Game : AWAKE'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