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FNC W
사진제공=FNC W


그룹 체리블렛이 1년 2개월 만에 컴백한다.

체리블렛의 소속사 FNC W는 지난 16일 체리블렛 공식 SNS를 통해 미니 2집 ‘Cherry Wish’의 두 가지 버전의 콘셉트 포토를 공개하고 약 1년여 만의 컴백을 알렸다.

공개된 첫 번째 이미지에는 화려한 모습의 체리블렛이 나비가 날아드는 신비로운 공간에서 손을 뻗으며 몽환적인 콘셉트를 배가시켰다. 뿌연 안개와 오묘한 색채의 보랏빛 배경은 꿈속의 환상적인 공간을 연상시킨다.
사진제공=FNC W
사진제공=FNC W
함께 공개된 다른 이미지에서 체리블렛은 블랙 앤 화이트 의상으로 대비를 이룬다. 체리블렛 뒤로 비치는 고양이 형태의 그림자는 새로운 콘셉트와 어떠한 연관이 있을지 기대감을 높인다.

체리블렛의 미니 2집 ‘Cherry Wish’는 원하는 대로 이루어지는 체리블렛의 꿈을 뜻하며, 사랑스러운 루시드 드림을 꿈꾸는 소망을 그려낸 앨범이다. ‘러블리 에너제틱’한 체리블렛의 기존 팀 컬러에 몽환적인 이미지를 더해 한층 성숙하고 콘셉추얼한 분위기를 앨범 전반에 담아낼 예정이다.

특히 체리블렛 멤버 보라, 지원, 메이는 지난해 10월 종영한 Mnet ‘걸스플래닛999 : 소녀대전’에 출연해 탄탄한 보컬과 댄스 실력으로 큰 화제를 모았던 바 있다. 연기, 예능, 뮤지컬 등 다방면에서 활약중인 체리블렛이 컴백 활동을 예고하며 새앨범에서 선보일 색다른 모습에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체리블렛은 3월 2일 컴백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