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트와이스 첫 영어 싱글 'The Feels'(더 필즈) 뮤직비디오가 유튜브 2억 뷰를 돌파했다.

26일 JYP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지난해 10월 1일 공개된 트와이스 첫 영어 싱글 'The Feels' 뮤직비디오가 지난 25일 오후 8시 20분경 유튜브 조회 수 2억 회를 넘어섰다.

이로써 트와이스는 데뷔곡 'OOH-AHH하게'(우아하게)부터 'Alcohol-Free'(알콜-프리)까지 15편의 모든 활동곡에 이은 통산 '16번째 2억 뷰'를 달성했다. 2021년에만 총 12편의 뮤비 조회 수 기록을 새로 쓰고 유튜브에서 뚜렷한 활약세를 보여준 트와이스는 새해에도 기록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The Feels'는 신나는 디스코 리듬과 중독성 강한 멜로디가 특징으로, 가사에는 첫눈에 반했을 때 설레고 행복한 감정이 담겼다. 뮤비는 전 세계 팬들이 염원한 하이틴 콘셉트와 화려한 배경에서 펼치는 생기발랄한 퍼포먼스가 잘 어우러져 공개 12시간 만에 조회 수 1000만 뷰, 약 한 달 만에 1억 뷰를 돌파하는 등 큰 사랑을 받았다.

트와이스는 데뷔 6년 만에 선보인 첫 영어 싱글 'The Feels'로 미국 빌보드 차트에서 눈부신 성과를 거뒀다. 작년 10월 16일 자 빌보드 메인 차트 '핫 100' 83위로 첫 입성했다. 2021년 기준 해당 차트에 이름을 올린 유일한 K팝 걸그룹으로서 존재감을 빛냈다. 또한 매주 미국 전역의 팝 라디오 방송국에서 가장 많은 관객에게 도달하는 곡의 순위를 매긴 차트인 '팝 에어플레이'에서 2022년 1월 8일 자 40위로 데뷔 후 2주 연속 이름을 올리는가 하면, 1월 29일 자 '빌보드 글로벌 200' 122위, '빌보드 글로벌(미국 제외)' 77위를 차지해 전주 대비 순위를 끌어올리고 빌보드 차트 '16주 연속 랭크인'에 성공했다.

이에 미국 포브스는 "트와이스가 빌보드 글로벌 차트에서 또 한 번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The Feels'는 '빌보드 글로벌 200'에 16주 연속 차트인하며, 앞서 해당 차트에서 15주간 이름을 올린 정규 2집 타이틀곡 'I CAN'T STOP ME'(아이 캔트 스톱 미)'의 기록을 뛰어넘었다"고 조명했다.

한편 트와이스는 오는 2월 15~16일 로스앤젤레스, 18일 오클랜드, 22일 포트워스, 24일 애틀랜타, 26~27일 뉴욕까지 미국 5개 도시 7회 공연으로 열기를 잇는다. 4월 23일과 24일에는 '일본 공연의 성지'라고 일컬어지는 도쿄돔에서 2회 공연을 개최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