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러블리즈 출신 케이 / 사진제공=팜트리아일랜드
그룹 러블리즈 출신 케이 / 사진제공=팜트리아일랜드


그룹 러블리즈의 출신 케이가 김준수가 설립한 팜트리아일랜드에 새 둥지를 틀고 뮤지컬 배우로서 새롭게 도약한다.

팜트리아일랜드는 10일 "탄탄한 실력과 본연의 청순 카리스마로 팬들의 많은 사랑을 받아온 러블리즈 메인보컬 출신 케이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오랜 시간 신중한 논의 끝에 케이가 지닌 잠재력과 무궁무진한 발전 가능성을 확인했고, 이에 힘을 보태고자 앞으로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 뮤지컬 배우로서 새로운 시작을 알린 케이에게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설명했다.

케이는 2014년 8인조 걸그룹 러블리즈의 메인보컬로 데뷔, '아츄'(Ah-Choo), '데스티니'(Destiny), ‘종소리’, '안녕'(Hi~), '지금, 우리' 등 다수의 히트곡을 보유했다. 또한 KBS2 ‘오 마이 비너스’, MBC ‘운빨로맨스’, ‘군주 - 가면의 주인’, SBS ‘황후의 품격’, JTBC ‘런 온’ 등 각종 드라마 OST에도 참여해 매력적인 보컬과 음색으로 남다른 존재감을 입증해 대중들에게 큰 사랑을 받은 바 있다.
그룹 러블리즈 출신 케이 / 사진제공=팜트리아일랜드
그룹 러블리즈 출신 케이 / 사진제공=팜트리아일랜드
또한 케이는 솔로 앨범 ‘오버 앤드 오버(OVER AND OVER)’ 발매에 이어 2017년 ‘서른 즈음에’ 옥희 역으로 뮤지컬 무대에 데뷔, 2021년에는 뮤지컬 ‘태양의 노래’ 서해나 역으로 분했다.

케이는 오는 29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막을 올리는 뮤지컬 ‘엑스칼리버’ 앙코르 공연의 ‘기네비어’역으로 합류해 뮤지컬 배우로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팜트리아일랜드와 전속 계약 체결 소식을 알리며 새로운 도전에 대한 뜨거운 열정과 잠재력을 바탕으로 무궁무진한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는 케이. 소속사 이적 소식과 함께 청순하고도 시크한 매력이 돋보이는 두 가지 콘셉트의 새 프로필 사진을 공개해 뮤지컬 배우로서 본격적으로 선보일 케이의 행보에 많은 기대감이 쏠리고 있다.

한편 가수 겸 뮤지컬 배우 김준수가 지난해 11월 설립한 팜트리아일랜드에는 김소현, 정선아, 진태화, 케이, 양서윤이 소속되어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