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Label SJ
사진제공=Label SJ


그룹 슈퍼주니어의 규현이 '연애소설'로 사계절 프로젝트 ‘PROJECT : 季’를 마무리한다.

규현은 오는 25일 오후 6시 네 번째 미니앨범 '연애소설 (Love Story (4 Season Project 季))'을 발매한다.

이와 함께 규현은 공식 SNS를 통해 '연애소설' 발매를 알리는 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 속 규현은 "다가오는 1월 25일 드디어 프로젝트 ‘PROJECT : 季’ 시리즈를 마무리하는 마지막 겨울 앨범이 발매됩니다"라며 "남은 겨울 모두 건강 항상 조심하시고 곧 찾아올 규현의 네 번째 미니앨범에도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귀 녹을 준비하세요"라고 말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규현의 신보는 지난해 7월 발매한 싱글 '투게더 (Together)' 이후 약 6개월 만이다. 지난 2020년 7월 싱글 '드리밍(Dreaming)'으로 사계절 프로젝트 ‘PROJECT : 季’를 시작한 규현은 '내 마음을 누르는 일(Daystar)', '마지막 날에(Moving On)', '커피(Coffee)', '투게더(Together)'를 계절별로 발표하며 음악 팬들의 사계절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었다.

이에 힘입어 규현의 사계절 프로젝트 곡들은 국내 주요 음원 차트는 물론 해외 차트에서 최상위권을 기록하며 많은 글로벌 인기를 모았다.

'연애소설'은 사계절 프로젝트를 마무리하는 앨범인데다 한층 깊어진 감성이 담긴 만큼 벌써 많은 팬들의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독보적인 음색과 뛰어난 가창력을 지닌 규현은 신곡으로 또 한번 자신의 음악적 역량을 증명할 전망이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