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사진='제36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방송화면 캡처
임영웅 /사진='제36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방송화면 캡처


가수 임영웅이 '제 36회 골든디스크 어워즈'에서 베스트 솔로 아티스트 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8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제 36회 골든 디스크 어워즈가 열렸다. 기존 시상식은 이틀 간 열렸으나 이번엔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과 방역 수칙 준수를 위해 하루 개최를 결정했다.

임영웅은 베스트 솔로 아티스트 상을 수상했다. 그는 "2022년을 이렇게 골든 디스크와 함께 하게 돼 영광이다. 좋은 상을 받게 되서 너무 행복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이 상을 받을 수 있게 해준 영웅시대 가족 여러분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사랑한다. 올해도 역시 더 멋진 모습 보여드리기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임영웅은 "좋은 영향력들이 더 오래 갔으면 하는 바람에서 더 열심히 해서 좋은 영향력 많이 퍼트리겠다"고 전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