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NCT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엔시티)가 2021년 NCT 127, NCT DREAM, WayV 등 각 팀으로 판 음반이 1000만장을 돌파했다.

NCT는 NCT 127, NCT DREAM, WayV 등 각 팀이 발표한 앨범은 물론, 단체 앨범까지 올해 발매한 신보가 905만 6000여장의 판매고를 올렸다. 이전 발매된 구보의 판매량도 185만 5000여장을 기록했다.

이에 2021년 한 해 음반 판매량만 총 1091만 1천여장(12월 27일 기준)에 달해, 브랜드 파워를 확인케 했다.
NCT DREAM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NCT DREAM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NCT 127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NCT 127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특히, NCT DREAM은 5월 발매한 정규 1집 ‘맛 (Hot Sauce)’ 및 6월 리패키지 ‘Hello Future’로 331만여장, NCT 127은 9월 정규 3집 ‘Sticker’ 및 10월 리패키지 ‘Favorite’으로 362만여장의 판매고를 기록하며 나란히 ‘트리플 밀리언셀러’에 등극해 눈길을 끌었다.

더불어 12월 발매된 NCT 정규 3집 ‘Universe’ 역시 현재까지 174만여장 이상의 판매고를 기록하고 있어 뜨거운 인기를 다시 한번 실감케 했다.

NCT는 올 한 해 NCT 127, NCT DREAM, WayV, NCT U 등 다양한 팀이 글로벌 무대에서 눈부신 활약을 펼치며 뜨거운 인기를 입증한 만큼, 앞으로의 활동도 더욱 기대를 모은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