렌, 확진자와 접촉
멤버 전원 2차 접종마쳐
'KBS 가요대축제' 불참
뉴이스트 렌 / 사진 = 텐아시아DB
뉴이스트 렌 / 사진 = 텐아시아DB


그룹 뉴이스트 멤버 렌이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 자발적 격리에 들어간다.

16일 뉴이스트의 소속사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측은 "렌이 14일 저녁,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점이 확인됨에 따라 15일에 즉시 PCR 검사를 받았고, 음성 판정을 받았다. 14일 저녁 이후로 렌과 뉴이스트 멤버들의 접촉은 없었다"라고 전했다.

이어 소속사 측은 "뉴이스트 멤버 전원은 11월 초에 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을 마쳤다. 이에 따라 확진자와 접촉하더라도 PCR 검사 결과 음성이 나온 경우 외부 활동에는 제약이 없다"라며 "그럼에도 렌은 주변 분들의 건강과 안전을 고려해 15일부터 자발적으로 자가격리 중이며, 이후 보건소의 조치에 따라 PCR 검사도 추가로 받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17일 진행 예정인 '2021 KBS 가요대축제'에 렌은 부득이하게 불참하며, 뉴이스트는 4인 체제로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